칼에 찔린 여동생 구한 오빠

칼에 찔린 여동생 구한 오빠

아오지가자 0


1907772680_mOIe0N2X_50a1b5cb299fcb1dfaa24f76df53f86318754f9e.jpg

엄마가 주방에 칼로 8 살 딸을 찌름.

이걸 본 14 살 오빠가 필사적으로 여동생을

구해 방으로 데리고 몸으로 문을 막고 버티면서 가족에게 연락. 

여동생은 자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 됨.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