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마푼쿠의 정밀한 고대 석조물의 미스테리

푸마푼쿠의 정밀한 고대 석조물의 미스테리

lalong 0


푸마푼쿠(Puma punku)는 볼리비아 고고학 유적지의 일부입니다. 사원의 기원은 수수께끼이지만 현장에서 발견된 유기 물질의 탄소 연대 측정을 기반으로 고고학자들은이 300 ~ 1000 년 사이에 번성했던 잉카 제국 이전의 가장 중요한 문명 중 하나인 티와나쿠(Tiwanaku) 제국에 의해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합니다



 


푸마푼쿠의 가장 흥미로운 점은 거석 블록으로 이루어진 석조물입니다. 각각의 무게는 수십 톤이으로 몰탈을 사용하지 않고서도 서로 완벽하게 맞물리고 고정되도록 정밀하게 절단되었습니다.


블록에 적용된 기술과 정밀도는 놀랍습니다. 면도날조차도 바위 사이로 들어갈 틈이 없습니다. 마치 정밀 기계로 가공한 것 처럼 구멍이 완벽하게 뚫려 있습니다. 


문자 체계가 없고 바퀴의 존재도 알지 못하는 문명에 의해 만들어 졌다고 보기에는 너무 앞뒤가 맞지 않습니다



이 블록 중 가장 큰 블록은 길이 7.8m  너비 17 피트, 두께 5.1m 이며 무게는 131 톤으로 추정됩니다. 


이 거대한 돌블록을 푸마 푼쿠까지 옮긴 방법은 여전히 미스테리입니다. 블록은 약 10km 떨어진 티티카카 호수 근처의 채석장에서 가파른 경사로 위로 운반되었습니다 . 또한 돌의 표면과 조각에 사용된 작은 안산암 블록은 티티카카 호수 건너편에서 약 90km 떨어진 코파카바나 반도 내의 채석장에서 나왔습니다.



정밀한 작은 구멍


푸마푼쿠는 다른 문명에 의해 건설되었다는 것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푸마 펑쿠가 외계인의 도움 없이는 건설 될 수 없다고 말합니다.



이 블록은 절단선을 따라 뚫린 동일한 간격으로 6mm 구멍이 있습니다. 




복잡한 모양의 막힌 구멍이있는 돌 블록. 




수 많은 H 모양의 블록은 모두 매우 정밀하게 일치하며 레고 블록처럼 서로 맞습니다.









0 Comments